맛있는 감귤 요리

뒤로가기
제목

감귤, 폐경후 골다공증 예방에 효과

작성자 허문수(ip:)

작성일 2012-12-27 22:02:14

조회 626

평점 0점  

추천 추천하기

내용

감귤의 한 품종인 온주밀감을 잘 섭취한 여성은 폐경 후 골다공증에 잘 걸리지 않는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.

27일 일본 농업·식품 산업기술 종합연구기구(농연기구) 과수연구소는 하마마츠시(市) 지역(옛 미카비 마을) 주민 457명(남 146명, 여 311명)을 대상으로 한 4년간 추적 조사에서 위와 같은 결론을 얻었다고 밝혔다.

연구소는 현지 하마마츠 의과대학과 공동으로 온주밀감(미카비 감귤) 생산이 풍성한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한 영양 역학조사(미카비 마을 연구)를 2003년부터 시행하고 있다.

이들은 온주밀감에 다량 함유된 카로티노이드 색소의 하나인 β(베타)-크립톡산틴의 혈중 농도와 골다공증의 발병 위험의 관련성을 조사했다.

카로티노이드 색소는 과일과 채소에 포함된 항산화 물질 섭취 때문에 골밀도 저하의 예방 효과가 있다고 한다.

그 결과, 골다공증의 발병 위험은 혈중 β-크립톡산틴이 저농도인 그룹(귤을 매일 1개 먹거나 먹지 않는 사람들)을 1.0(62명 중 1명 발병)으로 한 경우, 고농도의 그룹(귤 매일 4개 정도 먹는 사람들)은 0.08(92명 중 9명 발병)로 나타났다.

또한 조사 시작뒤 새로운 골밀도 저하증이나 골다공증이 발병한 폐경후 여성은 조사 시작 시의 혈중 β-크립톡산틴 농도가 골밀도 저하증은 1.59μM(마이크로몰), 골다공증은 1.16μM로 건강한 사람(평균 1.94μM)보다 통계적으로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.

이번 조사는 6종의 카로티노이드 색소(리코펜, α(알파)-카로틴, β-카로틴, β-크립톡산틴, 루테인, 제아잔틴) 중, 골다공증의 발병 위험 감소와 유의한 관련이 인정되는 것은 β- 크립톡산틴 뿐이었다.

한편 남성과 폐경전 여성에게는 이러한 경향이 보이지 않았다.

사진=자료사진(위키백과)

윤태희기자 th20022@seoul.co.kr

 

 

출처: http://nownews.seoul.co.kr/news/newsView.php?id=20121227601014&ref=nc

 

첨부파일

비밀번호
수정

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댓글 수정

이름

비밀번호

내용

/ byte

수정 취소
비밀번호
확인 취소
댓글 입력

이름

비밀번호

영문 대소문자/숫자/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, 10자~16자

내용

/ byte

평점

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